호기심을 자극하는 셰이프 기타 January, 2019 호기심 많은 에디터들은 창의적인 모양의 아이템을 쉽사리 지나치지 못한다. 자연스럽게 시선을 멈추게 하는 재치 있는 디자인이라면 더욱더 그러할 것이다.


Editor's Pick 김민선
어릴 적 누구나 즐겨 했던 종이접기를 연상시키는 ‘페이퍼 베이스 커버’. 톤 다운된 레드 색상이라 포인트 아이템으로 제격일 듯. 화병을 감싸는 종이 커버의 딱 떨어지는 윤곽선이 조각적인 아름다움을 배가해주는 것은 두말하면 잔소리다. 스몰 사이즈는 2만9000원, 라지 사이즈는 3만7000원, 타이니 미라클즈.


Editor's Pick 김소현
유연함을 좋아해 언젠가부터 모듈형 가구에 꽂혔다. 개수나 적재 방법에 따라 자유롭게 변신하는 육각형의 로-폴드 공간 박스는 마음을 사로잡기 충분했다. 화이트, 브라운, 다크 그레이 컬러에 세 가지 사이즈가 있어 선택의 폭이 넓은 것도 장점. 한면 기준 24cm는 1만9500원, 30cm는 2만8800원, 36cm는 3만원, 코니테블.


골드 컬러 베이스와 그 아래 브론즈 컬러 베이스는 세라믹 소재로 제작한 오브제로 옷자락의 주름처럼 섬세하게 디자인한 것이 특징이다. 그 옆 그레이 톤의 모란디 베이스는 세라믹 소재의 장점을 잘 살려 각기 다른 형태의 다섯 가지 디자인으로 선보인다. 세트로 구성해 함께 스타일링하면 더욱 멋스럽다. 오른쪽 육각형 박스 위 탁상시계는 간결한 디자인으로 클래식한 분위기를 뽐낸다. 제품은 모두 디자인 마요.


스타일링한 전 제품은 까사리빙의 인스타그램 공식 계정 @casaliving_selection에서 구매할 수 있습니다.

Editor김소현

Photographer이수연